상단여백
HOME 칼럼 정신
정서지능이 나의 성적을 결정지을까
정원철 기자 | 승인 2020.05.10 01:37

개인의 학업능력을 예측하는데 가장 잘 알려진 예측인자는 지능과 성격특성 중 하나인 성실성입니다. 그러나 최근 MacCann(2020)과 그의 연구팀이 시행한 대규모 메타 연구에 따르면(기존 문헌들을 통합하여 통계적으로 조사하는 연구방법) 정서지능 또한 학업능력 예측에 있어서도 중요하다는 결과가 나왔습니다.

정서지능은 대중에게 잘 알려진 개념이지만 학계에서는 지능이나 성격특성 연구에 비하면 그 역사가 짧습니다. 그렇다면 먼저 정서지능은 정확히 무엇일까요? 
 

사진_픽셀


정서지능은 자신 또는 타인의 감정을 읽어내고 분별하는 것을 넘어 필요에 따라 능동적으로 감정을 통제하고 관리하는 것으로 정의할 수 있습니다. 정서지능의 구체적인 이론적 정의는 연구자들마다 다르지만 Mayer&Salovey(1997)가 제시한 능력모델에 따르면 정서지능은 4개의 계층으로 나누어 볼 수 있습니다.

정서를 인식 및 식별하는 정서지각 계층, 자신의 현 정서상태가 감당할 수 있도록 적절히 상황을 선택하는 정서촉진 계층, 시시각각 변화하는 정서를 이해하고 언어로 표현할 수 있는 정서이해 계층, 그리고 마지막으로 본인에게 유리한 정서를 전략적으로 이끌어내고 부정적 정서를 모니터링하는 정서관리 계층이 있습니다. 

 

이제 정서지능과 학업능력은 서로 어떻게 연관이 있는지 살펴보기 위해 MacCann과 그의 연구팀은 정서지능과 학업능력의 관계를 크게 세 가지 측면에서 바라보았습니다.

첫째, 만약 정서지능을 낮은 성적으로 인한 불만족, 수업내용의 지루함 또는 시험불안 등에서 비롯되는 자신의 부정적인 정서들을 적절히 관리할 수 있는 관점에서 바라본다면 이는 자연스럽게 학업능력과 관련이 있을 것입니다.

아니면 정서지능을 놀고 싶어 하는 친구들의 또래 압력에 현명하게 맞서는 등 자신이 속한 사회적 네트워크에서 원활한 관계를 맺는 능력과 관련 지을 수도 있습니다.

마지막으로 정서지능이 지능의 한 요소이기 때문에 학업능력과 관련이 있는 경우입니다. 정서를 잘 표현하고 이해하는 사람은 그만큼 어휘력의 폭이 그렇지 못한 사람보다 깊기 때문이고 어휘력은 결국 지능의 한 구성요소이기 때문이기 때문에 학업능력과 관련이 있을 것이란 것입니다. 

 

연구팀은 162편의 논문을 취합하여 분석한 결과 학생들이 높은 정서지능을 가질수록 높은 학업능력(성적 등)을 보인다는 결과를 찾았습니다. 세 가지 측면에서 바라본 정서지능과 학업능력의 관계에 대한 증거도 찾았습니다.

정서지능이 높은 학생들은 망친 시험 때문에 상한 기분이나 수업의 지루함에 대해 적절히 자신을 다독일 수 있기 때문에 좋은 성적을 받을 수 있습니다. 이들은 또한 친구들이나 선생님 등 자신이 속한 사회관계 속에서 발생하는 여러 감정들을 현명하게 관리합니다. 마지막으로 자신의 정서를 곧잘 언어화할 수 있는 능력은 독해능력과 관련이 있으므로 이들의 학업능력 또한 좋은 설명이 가능합니다. 

 

물론 정서지능이 학업능력을 예측하는 효과의 크기는 지능이 학업능력을 예측하는 효과만큼 크지는 않았습니다. 그러나 성공적인 학교생활에는 단순히 개인의 지능이나 특정 성격특성 이외에도 정서지능이 중요하다는 점을 시사합니다. 

한 가지 더 언급하자면 이번 연구는 높은 정서지능이 높은 학업 성적으로 이끈다는 것을 주장하지는 않습니다. 단지 그 둘이 높은 상관관계를 보인다는 것입니다. 오히려 높은 성적을 받는 학생이 높은 정서지능을 가지는 기회의 창이 될 수도 있고, 반대로 우연히 낮은 성적을 받은 학생이 기회 박탈 등을 통해 낮은 정서지능을 가지게 될 수도 있기 때문입니다. 

 

* 참고문헌

MacCann, C., Jiang, Y., Brown, L. E., Double, K. S., Bucich, M., & Minbashian, A. (2020). Emotional intelligence predicts academic performance: A meta-analysis. Psychological Bulletin, 146(2), 150.

Salovey, P. E., & Sluyter, D. J. (1997). Emotional development and emotional intelligence: Educational implications. Basic Books.

 

정원철 기자  info.psynews@gmail.com

<저작권자 © 정신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인터넷신문윤리강령이메일무단수집거부CONTACT
(주)정신건강연구소  |  정신의학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105-87-08929  |  등록번호 : 서울, 아03874  |  등록일자 : 2015년 8월 25일  |  
발행·편집인 및 대표자: 박소연  |   서울 종로구 옥인동 자하문로 17길 보광빌딩 12-10  |  대표전화 : 070-7557-9104  |  팩스 : 02-320-6077  |  
통신판매업신고 번호: 제 2020-서울종로-0423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선우
Copyright © 2020 정신의학신문-의사들이 직접 쓰는 정신 & 건강 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 Back to Bott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