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칼럼
이상수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 | 승인2019.06.25 03:50
  • 나무그늘 2019-07-02 10:43:22

    읽다가문득 죽었다고생각하고란 귀절은 가슴속 깊이 남습니다.
    도움되는글~!!! 감사드립니다^^   삭제

    • 내면아이 2019-07-02 10:35:51

      지금 내가 가지고 있는 심각한 고민거리가 죽음을 생각하면 별거 아닌게되네요. 선생님의 말씀대로 죽음을 떠올리면 모든 걱정거리로부터 초연해질수 있을 것 같습니다. 감사합니다. ㅎㅎ   삭제

      • 겨울아이 2019-06-27 13:00:43

        좋은 글 감사 합니다. 허락된 하루를 소중해 여기고 감사히 살아야겠습니다.
        후회하지 않는 하루가 되길 내자신을 돌아봅니다.   삭제

        • 뭉클 2019-06-27 09:09:15

          읽고 뭉클했습니다. 좋은 글 감사합니다. 오늘부터 실천하며 살아보려고 해요~ 선생님도 화이팅 하십시오~!!^^   삭제

          • ㄲㄲㄲ 2019-06-25 22:10:04

            의사니까 이렇게 맘 편하게 생각할 수 있는 거죠
            심적 여유란 건 99%가 물질과 운으로 결정.
            사변적인 것으로 일시적으로 위안을 줄 수 있을지 모르겠지만 오래가진 못함   삭제

            • 최미나 2019-06-25 16:09:28

              수건으로 얼굴을 덮고 잠시 죽었다고 생각해보는 것, 참 좋습니다. 좋은 글 고맙습니다~^^   삭제

              • 김상훈 2019-06-25 15:13:30

                가끔 생각하던 문제를 이렇게 정리된 글로 읽으니 너무 좋습니다.
                출력해서 정신이 해이해질때마다 읽어야겠네요. ^^   삭제

                • 임상혁 2019-06-25 10:48:30

                  잘 보았습니다.
                  감사합니다.   삭제

                  • 꽃받침 2019-06-25 08:22:07

                    좋은글 감사해요   삭제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인터넷신문윤리강령이메일무단수집거부CONTACT
                    (주)정신건강연구소  |  정신의학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105-87-08929  |  등록번호 : 서울, 아03874  |  등록일자 : 2015년 8월 25일  |  
                    발행·편집인 및 대표자: 박소연  |   서울 종로구 옥인동 자하문로 17길 보광빌딩 12-10  |  대표전화 : 070-7557-9104  |  팩스 : 02-320-6077  |  
                    통신판매업신고 번호: 제 2020-서울종로-0423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선우
                    Copyright © 2020 정신의학신문-의사들이 직접 쓰는 정신 & 건강 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 Back to Bott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