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칼럼 직장
이두형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 | 승인2019.02.05 06:50
  • 박지혜 2019-03-12 00:45:10

    요즘 저의 심정과 같아서 정말 위로가 되고 공감이 되네요. 어떻게 극복해야될지 알게되었어요. 너무 조급해하지말고 지금 이순간의 나를 좀 더 돌아보고 아끼며 감사한 것을 하나씩 알아나가다 보면 극복할 수 있을것 같아요. 좋은글 감사합니다   삭제

    • 예준맘 2019-02-15 10:44:43

      감사합니다
      잘 읽고~ 위로받고 갑니다   삭제

      • 문경숙 2019-02-14 12:39:46

        1분만 시간을 낼 수 있다면..
        30분의 휴식이 가능하다면..
        이 대목에서 왠지 눈물이 핑 돌았네요
        좋은글 잘 읽었습니다   삭제

        • 조용혁 2019-02-14 09:38:39

          공감이 되고 위로가 되는 글입니다.
          탈진증후군이 대한 설명을 읽었으나 먼저 이 길을 걸어가신 선배의 진솔한 삶을 들은 기분입니다.
          감사합니다.   삭제

          • 김영옥 2019-02-10 07:46:21

            잘 읽었습니다
            간결하고 쉬운 글에서 전문적인 내용을 잘 이해할수 있어서 늘 고마웠구요 선생님의 마음 결이 느껴져서 좋습니다   삭제

            • Jpsong 2019-02-08 13:00:03

              감사합니다. 좋은 글 읽었습니다.   삭제

              • `-' 2019-02-08 09:56:55

                설을 쇠고 와도 지치는 금요일 오전, 기사 제목이 눈을 잡아 끌었습니다.
                힘들 때마다 늘 정신의 실마리를 찾게 하는 글들 감사합니다.   삭제

                • 2019-02-07 22:07:03

                  좋은 글 써주셔서 감사합니다. 마음이 잔잔히 위로됩니다.   삭제

                  • 2019-02-07 16:42:42

                    읽으면서 요즘의 제모습인거같아 정말 깜짝놀랐습니다..
                    나스스로를 소중히 여기는 연습을 해나가야겠네요 좋은 글 감사합니다.   삭제

                    • 단이맘 2019-02-06 11:02:19

                      좋은글 감사합니다   삭제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인터넷신문윤리강령이메일무단수집거부CONTACT
                      (주)정신건강연구소  |  정신의학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105-87-08929  |  등록번호 : 서울, 아03874  |  등록일자 : 2015년 8월 25일  |  발행·편집인: 박소연
                      서울 종로구 옥인동 자하문로 17길 보광빌딩 12-10  |  대표전화 : 070-7557-9104  |  팩스 : 02-320-607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선우
                      Copyright © 2019 정신의학신문-의사들이 직접 쓰는 정신 & 건강 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 Back to Bott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