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마음챙김(mindfulness)
명상 VS 정신과 약물 복용... 마음챙김의 진정한 의미명상이 현실의 문제 모두 해결해주지 않아, 실질적 대안도 탐색할 줄 아는 것이 마음챙김의 본질
김상은 기자 | 승인 2019.10.28 06:47
pixabay

마음챙김(mindfulness)은 현재의 순간을 알아채고 그 자리에 머무는 것을 의미한다. 호흡, 몸, 환경에 집중해 현재를 적극적으로 사는 방식이다. 생각을 거두고 현재 존재한다는 것은 과거와 미래에 서성이느라 놓치기 쉬운 '지금'을 자기에게 가져오는 행위다.

하지만 마음챙김이 모든 문제의 궁극적인 해결책은 아니다. 자칫 ‘마음을 다해’라는 구호는 마치 종교적인 의미가 부각돼 믿음의 영역으로 해석되기 쉽다. 마음챙김은 신비롭고 차원이 다른 미지의 세계로 접속하는 것이 아니라 현실 어디에서나 있는 ‘지금’을 발견하는 것에 의의가 있다.

'LIVE NOW', 마음챙김은 현재를 온전히 살기 위한 실질적인 선택이 뒷받침 돼야

마음챙김은 매일 마주하는 일상의 선택처럼 상식적이고 즉물적이기 때문에, 마음챙김을 실천하는 것은 실현가능한 대안들을 개방적으로 검토하는 적극적인 자세와 관련 있다.

특히 심각한 정신질환을 앓고 있는 경우에는 명상 수준에서 해결되지 않은 상황에 직면한다. 환자가 약물 없이 상황을 통제하기 어려운 때에는, 약물 복용 등 도움되는 치료를 받아들이도록 대안을 검토해야 한다.

정신적 어려움은 약물로만 또는 마음챙김으로만 해결 할 수 없다. 미리 피할 수 있는 고통을 통제하고자 고상한 접근법만 취해야 한다는 당위는 없다. 심각한 우울증세를 앓은 신체에 약물을 투여해 고통을 덜어준다면 또 다시 마음챙김에 집중할 힘을 회복하고 실전력을 강화시킬 수 있다.

마음챙김은 부정적 감정을 가지고 있더라도 어떻게 이 자리를 유지하는지 괴로운 생각을 흘려보내고 다시금 여기 머물 수 있는지 배우게 한다. 결국 이런 깨달음이 마음챙김의 본질이고 현재에 온전히 존재하기 위해 충분히 균형 있는 생활을 하는 것이다.

도움말| 광화문숲 정신과 원장 정정엽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

 

김상은 기자  shanglook@gmail.com

<저작권자 © 정신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꼬챙이 2019-10-28 14:59:25

    저도 요새 멘탈이 흔들려서 명상을 하면서 내 현재 마음상태에 집중하는 시간을 가졌는데 이걸 마음챙김이라고 부르는군요! 과거와 미래에 서성이느라 놓치기 쉬운 '지금'을 가져온다 라믄 말이 공감됩니당 확실히 마음이 한결 가벼워지고 내가 지금 해야하는 일을 왜 해야 되는지 제 목표를 다시 확인할 수 있어서 마음을 다 잡는데 도움이 되는 것 같아요   삭제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인터넷신문윤리강령이메일무단수집거부CONTACT
    (주)정신건강연구소  |  정신의학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105-87-08929  |  등록번호 : 서울, 아03874  |  등록일자 : 2015년 8월 25일  |  발행·편집인: 박소연
    서울 종로구 옥인동 자하문로 17길 보광빌딩 12-10  |  대표전화 : 070-7557-9104  |  팩스 : 02-320-607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선우
    Copyright © 2019 정신의학신문-의사들이 직접 쓰는 정신 & 건강 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 Back to Bottom